내년 오렌지카운티 세계한상대회 미국 기업도 대거 참여한다

16일 본보를 방문한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의 김성진(왼쪽부터) 운영위원장과 이경철 수석부회장.
August 18, 2022

▶ 미국상공회의소와 협의중 비즈니스 네트워킹 큰 기대

내년 캘리포니아 오렌지카운티에서 열리는 제21차 세계한상대회에 미국 기업들도 대거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미주상공총연’)의 이경철 수석부회장은 16일 본보를 방문한 자리에서 오렌지카운티 세계한상대회에 미국기업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미국상공회의소(US Chamber of Commerce)와 협의 중에 있다고 밝혔다.

미주상공총연은 이를 위해 지난 15일 미국상공회의소의 찰스 프리맨 아시아담당 수석부회장과의 화상회의를 갖고 미국상공회의소 소속 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 지원을 약속을 받았다.

이 수석부회장은 오는 19일에는 워싱턴DC의 미국상공회의소 사무실을 직접 방문해 구체적인 협의를 가질 예정이다. 미주상공총연은 이번 협의를 통해 미국상공회의소 소속 대기업과 중소기업 등 100개 업체 가량의 참가를 요청한다는 계획이다.

이 수석부회장은 “미국 기업들이 참가하게 될 경우 전세계 한상들이 미국 기업들과의 비즈니스 네트워킹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점에서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말했다.

미주상공총연은 이번 워싱턴 DC 방문에서 전 주한미국대사를 역임했던 캐서린 스티븐슨 한미경제연구소(KEI) 소장과도 면담을 갖고 오렌지카운티 한상대회에 대한 미국사회의 관심을 이끌어내겠다는 계획이다.

김성진 미주상공총연 운영위원장은 “오렌지카운티 한상대회는 무엇보다 한국 중소기업들의 미국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은 물론 한^미 경제 교류를 더욱 가속화시키는 가교역할을 하는 중요한 이벤트가 될 것”이라면서 뉴욕과 뉴저지일원 한인 상공인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후원을 당부했다.

한편 해외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제21차 세계한상대회는 재외동포재단과 미주상공총연 주관으로 2023년 10월11~14일 오렌지카운티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출처: 미주한국일보워싱턴 DC   2022/08/17  

Related Posts

KACCOC 골프대회 성황

오렌지카운티 한인상공회의소(이하 상의, 회장 짐 구) 개최로 지난 4일 인더스트리힐스 골프장에서 진행된 ‘2024 골프대회’가 151명이 참가하는 성황을 이뤘다. 커뮤니티 발전 기금 마련을 위해 열린 골프대회엔 상의 회원 외에 비즈니스 전문인 등 각계각층의 다양한 인사가 참여했다. 사진갤러리:...

경상남도, 미주 무역사절단과 투자 및 경제협력 방안 논의

한국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SEMAS) 방문, 상호정책 공유와 업무 교류 오렌지카운티한인상공회의소는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OCIE SBDC 무역사절단과 3월 22일, 경남도를 방문해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김명주 경제부지사를 예방하고, 투자 및 경제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방문은 2022년 11월과 지난해 2월에 이은 세 번째 방문으로, 이날 미주한인상공연합회와 지속적‧실질적 투자 방안과 기업진출 지원, 경제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는 내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