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상의 회원 수 크게 늘린다

March 25, 2017

현재 50여 명…300~500명 수준까지
한인 혜택 제공·영향력 확대 위해

OC한인상공회의소(회장 김진정, 이하 상의)가 내적, 외적 성장을 위해 OC지역 한인 상공인들을 대상으로 회원 유치에 나선다.

상의는 최근 회원의 종류와 혜택 등이 포함된 멤버십 패키지를 공개하고 이달부터 매달 개최될 믹서 행사를 통해 회원을 모집한다.

김진정 회장은 “임원진 및 이사진이 주축이 돼 대내외적으로 다양한 행사를 펼쳐온 상의가 한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과 혜택을 줄 수 있는 단체로 거듭나기 위해 일반 회원 유치에 적극 나서고자 한다. 이를 위해 매달 믹서 행사를 개최해 한인 상공인간 네트워킹의 기회를 제공하고 회원 모집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회장은 “비즈니스와 관련된 법률, 정치 분야에서 주류 커뮤니티에 어필할 수 있는 한인 상공인들의 목소리를 내기 위해서도 회원 수 확대가 필요하다. 현재 50여 명인 회원 수를 300~500명 수준으로 키울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힘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회장에 따르면 가든그로브 상공회의소의 경우 일반 회원이 300여 명에 달하는 등 주류 커뮤니티의 상의들은 회원 수가 수백명 이상인 것이 일반적이다.

회원의 종류는 일반회원부터 비즈니스회원, 프리미어회원 등 총 8가지다. 연회비는 100달러부터 시작된다. 회원들에 대한 기본 혜택엔 ▶회원업체 이용시 할인 ▶상의 주최 행사 무료 또는 할인가 참가 ▶비즈니스 관련 정보를 담은 e뉴스레터 수신 ▶회원 디렉토리 리스팅 등이 포함된다.

회원 종류에 따라 상의 주최 연례 비즈니스 엑스포와 갈라 행사 안내책자 무료 광고를 비롯해 부스 또는 티켓 제공 혜택이 추가된다.

 

[LA 중앙일보] 발행 2017/3/25 미주판 7면 박낙희 기자

Related Posts

KACCOC 골프대회 성황

오렌지카운티 한인상공회의소(이하 상의, 회장 짐 구) 개최로 지난 4일 인더스트리힐스 골프장에서 진행된 ‘2024 골프대회’가 151명이 참가하는 성황을 이뤘다. 커뮤니티 발전 기금 마련을 위해 열린 골프대회엔 상의 회원 외에 비즈니스 전문인 등 각계각층의 다양한 인사가 참여했다. 사진갤러리:...

경상남도, 미주 무역사절단과 투자 및 경제협력 방안 논의

한국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SEMAS) 방문, 상호정책 공유와 업무 교류 오렌지카운티한인상공회의소는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OCIE SBDC 무역사절단과 3월 22일, 경남도를 방문해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김명주 경제부지사를 예방하고, 투자 및 경제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방문은 2022년 11월과 지난해 2월에 이은 세 번째 방문으로, 이날 미주한인상공연합회와 지속적‧실질적 투자 방안과 기업진출 지원, 경제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는 내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