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에나파크 한인 업주 대거 혜택

grant from city of buena park
July 20, 2020

프레드 스미스(뒷줄 왼쪽부터) 부에나파크 시장이 중생당 안주옥 원장, 안경옥씨 부부와 데이비드 김 카페 맥 대표에게 수표를 전달하고 있다. 김 대표 오른쪽은 써니 박 1지구 시의원, 앞줄 가운데가 브라이언 정 OC한인상의 회장.

중생당·카페 맥 등 ‘코로나 지원금’ 받아

부에나파크의 많은 한인 업주가 ‘코로나19’ 관련 소상공인 지원금 혜택을 받고 있다.

시 측은 지난 17일 시청에서 한인 대상 지원금 전달식을 열었다. 프레드 스미스 시장은 중생당 한방병원 안주옥 원장, 안경옥씨 부부와 데이비드 김 ‘카페 맥’ 대표에게 소정의 지원금 수표를 전달했다.

시 측은 이달 초 최대 1만 달러 그랜트를 받는 업소 51곳 중 34곳이 한인 운영 업소인 것으로 비공식 추산한 바 있다.

스미스 시장은 “써니 박 시의원이 한인 업소들을 방문해 그랜트 신청을 권유했고 OC한인상공회의소가 업주들의 지원을 도와 많은 한인이 지원금을 받게 됐다”고 말했다.

미주 중앙일보  2020/07/20
글: 임상환 기자

 

Related Posts

한국 자산 관리·승계 세미나…OC상의, 법무법인 ‘바른’

21일 부에나파크서 개최, 상호교류 MOU도 맺기로 오렌지카운티 한인상공회의소(이하 상의, 회장 짐 구)가 한국의 법무법인 바른과 함께 한인을 위한 자산 관리 및 승계 세미나를 개최한다. 세미나는 오는 21일(수) 오후 5시 부에나파크의 더블트리 호텔(7000 Beach Blvd)에서 열린다. 짐 구 회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형 로펌 전문 변호사들이 한국 내 자산 관리와 상속에 관한 모든 것을 무료로 알려주는, 흔치 않은 기회가 될 것이다. 많은 한인이 세미나에 참가해...

Celebrating New Beginnings: Ivy Studio & Co’s Grand Opening

A New Chapter in Event Planning and Decoration On January 27th, the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of Orange County (KACCOC) had the immense pleasure of participating in a momentous occasion that marked the beginning of a new chapter in the event planning 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