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상의-성남 상공회의소 MOU 추진

City of Seongnam delegation
January 16, 2023

“해외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세계한상대회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해요”

오렌지카운티 한인상공회의소(회장 노상일)는 지난 7일 부에나팍 소재 한 식당에서 남가주를 방문 중이었던 신상진 성남 시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을 만나서 올해 애나하임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세계 한상대회에 협력을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노상일 회장은 “해외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세계한상대회인 만큼 성남시에서도 관심을 갖고 지원을 해주었으면 한다”라며 “성남시에 있는 상공회의소와 오렌지카운티 한인 상공회의소가 상호 협조를 위해서 MOU를 체결할 수 있도록 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대해 신상진 성남 시장은 “해외 첫 세계 한상대회가 잘 치루어 질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찾을 것”이라며 “오렌지카운티 한인 상공회의소와 성남시 상공회의소가 MOU를 체결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상진 성남 시장은 최근 프레드 정 풀러튼 시장을 만나 경제, 보건, 교육 분야 교류 확대를 위한 우호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OC상공회의소와 성남시 관계자들과의 미팅에는 OC 한인 상공회의소 노상일 회장, 짐 구 이사장, 윤 만 부이사장, 제임스 고 이사 및 풀러턴 시장 정책 보좌관, 성남시에서는 신상진 성남시장, 정택진 정책보좌관, 임진기 정책 특보 등이 참석했다.

한편, 역사상 처음으로 해외에서 열리는 ‘제21회 세계한상대회’는 10월11일부터 14일까지 애나하임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된다. 이 행사에는 전 세계 60여 개국 4,500여 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주한국일보 미주판 2023년 1월 16일 문태기 기자

Related Posts

한국 자산 관리·승계 세미나…OC상의, 법무법인 ‘바른’

21일 부에나파크서 개최, 상호교류 MOU도 맺기로 오렌지카운티 한인상공회의소(이하 상의, 회장 짐 구)가 한국의 법무법인 바른과 함께 한인을 위한 자산 관리 및 승계 세미나를 개최한다. 세미나는 오는 21일(수) 오후 5시 부에나파크의 더블트리 호텔(7000 Beach Blvd)에서 열린다. 짐 구 회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형 로펌 전문 변호사들이 한국 내 자산 관리와 상속에 관한 모든 것을 무료로 알려주는, 흔치 않은 기회가 될 것이다. 많은 한인이 세미나에 참가해...

Celebrating New Beginnings: Ivy Studio & Co’s Grand Opening

A New Chapter in Event Planning and Decoration On January 27th, the Korean-American Chamber of Commerce of Orange County (KACCOC) had the immense pleasure of participating in a momentous occasion that marked the beginning of a new chapter in the event planning and...